주간 이슈 기사

콘크리트보다 22배 강해.. ‘달 먼지’로 새로운 건설자재 개발

달의 먼지로 콘크리트 만들기 Building a Moon Base From Lunar Materials 1986 NASA; Making Concrete from Moon Dust: VIDEO

요약 : 이번 연구는 달의 먼지를 지속적으로 고온의 온도로 녹이면 내구성이 정말 단단한 섬유, 약 최대 인장 강도가 1400메가파스칼에 달해 이것은 우리 지구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콘크리트 강도보다 내구성이 22배나 높고 지난 번에 만든 달의 먼지와 소변 화합물 요소를 결합해 만든 물질의 강도인 32MPa보다 무려 43배나 높다는 것이다.이들이 달의 먼지로 건설용 자제를 만드는 것을 계속 연구하는 이유로는 지구에서의 자잴,f 우주까지 이송을 하는데에만 상상 불가한 액수의 비용이 들기 때문이다. 만약 이 자재들을 모두다 지구에서 가져간다고 라면 1200조원이 훨씬 넘는 비용이 든다는 이율 연구진들의 관심을 받고 있기도 한다.달의 먼지는 매우 흔하다 보는 현무암보다 더 간단히 현무암섬유로 바뀌며 생성과정은 1300도 이상 가열을 한뒤 노즐을 통해 공급할시 생기게되는 것이 바로 필라멘트이다.

한줄요약 :처음에는 달의 먼지로 이용해 실험을 한다는 사실에서 어떻게 달의 먼지를 가져오는지를 이해가 안갔지만 백두산에서 채취한 암석을 활용해 달의 먼지로 실험했을때와 거의 비슷한 결과를 얻는다는 것이 흥미로웠다.

You may also lik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