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 이슈 기사

‘꿈의 전고체전지’ 저비용 대량생상의 길 열린다

전고체 전지는 야윽과 음극 사이에 이온을 전달하는 ‘전해질’을 기존 가연성의 액체에서 고체로 대채를 한 전자로 화재에 위험이 없으며 온도변화나 외부충격을 막기 위한 분리막이 필요하지 않는다. 그래서 형태 다변화와 고용량, 소형화와 같이 다양한 활용에 기대가 된다. 연구진은 낮은 순도의 값이 싼 원료를 성능이 뛰어난 고체 전해질을 만드는 특수 습식 합성법을 개발했다. 고체 전해질의 대량생산과 높은 이온 전도도를 가진 건식 합성법의 장점을 합친기술이다.낮은 비율의 고체 전해질이라도 고체전해질 최적 함침 기술로 활 물질을 많이 포함되어져 높은 에너비 밀도를 가진 양극을 만들 수 있어 전지의 용량을 결정하는 핵심 구성요소라고 한다.

느낀점: 최근 전기차 화재관련된 사례를 통해 화재위험이 필요없는 전고체전지를 전기차에 도입화를 추진하하면 되겠다.

You may also lik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