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 이슈 기사

인구 감소

우리나라뿐만아니라 조금씩 저출산이 문제로 떠오르고있는 다른 나라를 통해서라도 출산율 감소로 가족간의 거리가 멀어지자 커뮤니티 육아의 가능성은 원천적으로 봉쇄되었음을 알수있습니다. 현재는 핵가족조차 급격히 줄어드는 상황에서 답은 하나이기도한다. 바로 높은 밀도로 집적된 집단양육체제다. 파푸아뉴기니의 모계사회에서는 아이 아빠가 누구인지 판별하기 어렵다고하는데. 아이는 엄마와 이모들, 그리고  삼촌들이 같이 키우기 때문에 육아 스트레스가 덜하다. 집단양육체제란 커뮤니티 육아를 위한 인프라의 구축이라고도 하는데, 아이를 키우는 사람들이 모여 사는 임대아파트 단지를 생각해보면. 우선 서로에 대한 이해와 인내심의 폭이 커지고. 높은 집적도를 통해 각종 육아 관련 서비스의 다양성과 질이 올라간다고한다. 인구문제는 개인이 해결할 수 있는 게 아니지만 출산 가정의 주거비 부담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는 정책은 인구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희망의 단초가 될 수 있다. 특정 계층에 대한 두루뭉술한 지원책은 지원금 타내는 데 노하우를 쌓은 선수들에게만 유리할 수도 있다.  출산 장려 정책은 불투명한 지원금들을 정리하고, 임대주택이 가야 할 방향을 모든이가 알고있고 모든사람들이 눌릴 수 있도록 이끌어가야한다.

느낀점: 정책이 있음에도 신청하는 방법을몰라 혜택을 이용하지 못하는 사람들이 많다는 사실에 모든 사람들이 이용하도록 이해하기 쉬운 정보가 나왔으면 좋겠다.

You may also lik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