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영's 주간 일기

쓰레기로 만드는 수소 에너지

내용:창원시에서 하수나 음식물쓰레기, 분뇨에서 부패와 분해과정에서 발생하는 바이오가스를 활용해 친환경적인 미래 에너지원인 수소를 생산하려는 사업을 추친하려 진행준비중이다. 우선 위의 쓰레기들을 수소로 만들기위해 실현 가능할만한 방법들이 세가지가 있다. 첫번째 방법은 전기분해를 이용하는것이다. 물에서 수소를 분리하면 산소가 발생해 아무런 화학물질 없이도 매우 친환경적인 방법이된다. 두번째는 천연가스인 NG에서 수소를 분리하는 방법으로 지하에 매장되어있는 천연가스에서는 메탄이 주성을 차지한다. 이런 메탄과 물을 결합하게되면 수소와 일산화탄소가 발생가하고 다시 물을 결합하면 수소와 이산화탄소로 나누어진다. 그러나 수소와 함께 나누어진 이산화탄소를 담을 시설이 필요하다는 단점이 있다. 세번째는 원유의 정유 과정에서 부산물인 부생수소를 채취하는것으로 또 정유, 제철, 석유화학공장들의 공정과정에서 발생하는 부산물이기때문에 별도의 생산비용도 들지않는다고 한다.

느낀점: 친환경이 트렌드로 잡히면서 전기,하이브리드, 수소차 시장도 활발해 관심이 많았고 그중 가장 친환경적인 방법으로 차 운행이 가능하다는 수소를 얻는 과정을 알게되었다.

You may also lik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