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 이슈 기사

그림경매

내용: ‘3월 경매’에서 김창렬의 대표브랜드라할수있는 ‘물방울’을 주제로한 8점의 작품 모두가 낙찰이 되었다. 천자문을 배경으로 한 ‘회귀 시리즈’ 또한 김창렬의 절정의 감각이 들어난 작품으로 좋은 결과를 얻기도했다. 가장 큰 관심을 받았던 물방울 LSH70은 화면가득채운 물방울이 아름답게 표현이됐다고 평가를 받은 그림이다. 대중에게 쉽고 친밀한데다가 다작을 해온 작가의 화업으로 그동안의 경매에선 빠짐없이 물방울 작품이 올라왔다. 근래3년만 놓고보면 낙찰률이 점점 증가하는 그래프를 그리고있다. 그러나 한국미술품감정연구센터에선 이러한 시장의 즉각반웅에대해 반짝하고 그칠 호황기일수있다며 주요 작가에 몰린 응찰 수요에 대한 과열 조짐 증후를 우려하는 목소리를 냈다.

느낀점: 그림을 구매하는 소비자들이 인기있는 작가의 작품만 구매하지않고 다양한 작가들의 작품들에도 관심을 가졌으면 한다.

You may also lik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